• CNTV
  • 채널차이나
  • 시네플러스
  • VOD
프로그램 에피소드
저희 CNTV에서는 시청자 여러분께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 O: 연모 - 에피소드 11 관리자 2021.11.16
    C:

    도성을 떠난 지운과 남겨진 휘는 각자의 자리에서 서로를 그리워한다. 한편 휘는 마지막 인사를 전하기 위해 들른 소은의 집에서 살해현장을 목격하게 된다. 물증을 잡아 창운군이 범인임을 밝히려 하지만 돌아온 것은 창운군의 싸늘한 시신뿐. 종친을 죽음에 이르게 한 대가로 휘는 폐세자의 위기에 처하고 마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10 관리자 2021.11.16
    C:

    이른아침부터 휘는 지운을 만나기 위해 삼개방으로 향하고 둘은 함께 행복한 한 때를 보낸다. 세상의 어떠한 시선도 다 이겨내겠다는 지운. 그를 뒤로 하고 휘는 세자의 삶을 선택한다. 세자빈 간택이 진행되고, 휘는 지운에게 곁을 떠나라 명하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9 관리자 2021.11.16
    C:

    지난 밤, 휘에게 뽀뽀를 한 후의 기억이 나지 않는 지운. 휘를 마주하기 창피하고 부끄럽다. 흐릿하게 떠오르는 입맞춤의 기억, 과연 꿈일까? 한편 대비는 후사를 잇기 위한 휘의 국혼을 진행시키려 하고 그 소식은 지운에게도 전해진다. 혼란스러운 지운은 지금 이 마음이 무엇인지 확인하기 위해 휘에게 달려가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8 관리자 2021.11.16
    C:

    태감의 횡포는 점점 더 심해지고, 급기야 호위무사 가온까지 다치게 된다. 더 이상 보고만 있을 수 없는 휘, 그런 휘를 지키기 위한 지운과 현. 어딘가 수상한 태감의 행동을 눈치채고 그 뒤를 쫓기 시작한다.

  • O: 연모 - 에피소드 7 관리자 2021.11.16
    C:

    휘의 인간미에 반한 지운은 그를 쫒아다니며 찬양하기 시작한다. 명나라 사신단의 영접을 맡게 된 휘, 뭐가 불만인지 태감은 사사건건 틱틱대며 휘의 심기를 건드린다. 참고 있던 휘는 김상궁을 건드린 태감의 행동에 결국 이성의 끈을 놓고 마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6 관리자 2021.11.16
    C:

    휘에게 자꾸 눈이 가는 지운은 그에게서 담이와의 추억을 발견한다. 한편 삼개방을 운영했던 일이 알려져 파직의 위기에 놓이게 된 지운. 휘에게 도움을 청하지만, 지운을 곁에서 떼어놓을 수 있는 기회에 휘는 그를 외면하고 마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5 관리자 2021.11.16
    C:

    처음 한자리에서 만난 세 사람, 휘는 지운과 현이 절친한 벗이었음을 알게 된다. 서연이 진행될 수록 닫혔던 휘의 마음을 조금씩 열어가는 지운. 열리는 마음을 애써 잡는 휘에게 또 한 번 사람을 믿을 수 없게 되는 사건이 발생하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4 관리자 2021.10.21
    C:

    휘는 눈앞에 다시 나타난 지운을 궐에서 내쫓기 위해 갖은 수를 쓰기 시작한다. 지운은 삼개방 아이들을 생각하며 필사적으로 버텨낸다. 급기야 휘는 서연에 들지 않고 그 이유를 알 수 없는 지운은 휘에게 목숨을 건 내기를 제안하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3 관리자 2021.10.21
    C:

    강무장에서 만난 휘를 돕다가 물에 빠진 지운. 물속에서 다가오는 휘를 보고 첫사랑 담이를 떠올리며 정신을 잃는다. 여자인 모습을 본 그를 찾기 시작한 휘, 사라진 그녀를 찾아 나선 지운. 생각지 못한 곳에서 두 사람은 다시 만나게 되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2 관리자 2021.10.21
    C:

    세자와 같은 모습의 담이를 본 세자빈은 출생의 비밀을 밝히고 남장을 한 채 세손의 자리를 대신해야 한다고 말한다. 10년 후, 임금의 친림 하에 강무를 펼치던 세자 휘는 예상치 못한 위기에 처하는데...

  • O: 연모 - 에피소드 1 관리자 2021.10.21
    C:

    비가 억수같이 쏟아지는 궁궐, 세자빈이 남녀 쌍생을 출산한다. 금상은 왕실의 쌍생 출산으로 민심이 더욱 어지러워질 것을 염려하며 불안해하고, 부원군 한기재는 여아의 생을 끊어 후환을 없애라 말한다. 세자빈은 딸아이의 목숨을 살리기 위해 일을 꾸미는데...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